영어를 잘하는 사람들 이야기를 들어보면 공통적으로 발견할 수 있는 특징이 있더라고요.

바로 혼자서 꾸준히 했다는 것입니다.
혼자서 꾸준히 하면 정말 영어를 잘할 수 있을지 저에게 직접 실험해보려고 합니다.

제 영어 수준은 완전 기초에요.
와국인 앞에서 말도 못하고. 문법도 잘 모르고. 엉망이죠. ㅋ

과연 저는 영어를 잘할 수 있을 때까지 몇 년이 걸릴까요. 영어를 잘한다는 기준은 뭘 까요. 잘한다 못한다 이 기준은 상대방이 느끼는 영어실력이 기준이 될 겁니다.

내가 아무리 잘한다고 생각해도 상대방이 느끼기에 부족하다고 한다면 그건 잘하는 개 아니겠죠.

영어는 언어입니다 언어는 단기간에 절대로 잘할 수가 없습니다. 우리가 한국어를 일 이년 만에 잘할 수 있었나요? 적어도 십년은 해야 어느정도 서로의 이야기를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이 되잖아요.

마찬가지로 영어라는 언어도 어느정도 수준에 오르기 위해서 오래 걸릴 겁니다.

처음 영어 공부를 해야겠다고 생각한 계기는 영어로 된 자료들을 읽기 위해 서 였습니다.

하지만 이제는 그냥 재밌습니다. 그냥 재미가 있어서 합니다.

지치지 않고 오래 이런 재미가 이어지면 좋겠습니다. 그러면 시작해볼까요.